티씨씨가운영하는블로그

728x90


혐기성 접착제가 PF이라는 상품명으로 시판되었지만 산소의 계속적인 통과가 요구되고 또 낮은 저장안정성으로 인하여 이동시에 -78℃의 Dry Ice를 채워서 옮겨야 하는 상업적인 한계가 있으므로 보편화 되기에는 힘들었습니다.





운영홈페이지 : http://www.tcctech.co.kr

QR 코드 : 

'접착제란?' 카테고리의 다른 글

Monomer를 이용한 초기 접착제  (0) 2019.03.19
혐기성 접착제의 발전  (0) 2019.03.12
초기 혐기성 접착제의 한계  (0) 2019.03.05
혐기성 접착제의 접착 시스템  (0) 2019.02.26
혐기성 접착제의 역사  (0) 2019.02.19
SGA 접착제 개발의 타당성  (0) 2019.02.12
Posted by 티씨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